close_btn

UN본부서 5·18 민주화운동 알린다
26일 미국 뉴욕 현지서 5·18학술대회 마련
전남대, 행사 의미 조명하는 학술행사 열어



미국 뉴욕 유엔(UN·국제연합) 본부에서 5·18 민주화운동을 알리는 국제 학술대회가 열린다.

5·18기념재단은 미국 현지시각으로 오는 26일 오전 10시 유엔본부 제11 세미나실에서 5·18 37주년 국제학술대회를 연다고 2일 밝혔다.

5·18재단이 기획하고 외교부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Gwangju diary:A collective memory of democracy and freedom’ 주제로 CIA 한국지부 책임자를 지냈던 도널드 그레그 전 주한미국대사와 AP통신기자로 광주에서 5·18을 직접 취재했던 테리 앤더슨 기자가 발제자로 나선다.

행사는 차명석 5·18재단 이사장의 개회사와 개회선언을 시작으로 윤장현 광주시장과 조태열 주유엔 한국대사가 인사말을 한다. 한국대표부는 유엔인권이사회 관계자를, 뉴욕한인회는 미 연방 하원의원을 또 다른 인사말 초청인사로 초빙했다.

이후 1973년부터 1976년까지 미국 중앙정보국(CIA) 한국지부 책임자를 지냈던 도널드 그레그 전 주한미국대사, AP통신 기자로 광주에서 5·18을 직접 취재했던 테리 앤더슨 기자가 학술대회 발제자로 나선다.

‘한국전쟁의 기원’으로 한반도 근현대사에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 브루스 커밍스 시카고대 석좌교수는 학술대회 참석을 위해 개인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유엔 비정부연락사무소 위원이자 5·18재단 국제자문위원으로 활동하는 욤비 토나 광주대 기초교양학부 교수는 비정부그룹 초청 업무를 맡는다.

각국 외교관, 동아시아 연구자, 언론인, 미국 내 한인회 관계자 등도 행사에 참석한다.

행사는 5·18 영상기록물 상영, 토론,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영문개정판 공개 등의 순으로 26일 하루 동안 진행된다.

김양래 상임이사는 “유엔에서 처음으로 5·18을 이야기하면서 세계에 광주 오월 정신과 경험을 전달하게 됐다”며 “학술대회를 계기로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에 오월 정신을 널리 퍼뜨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 뉴욕의 유엔(UN)본부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5·18 관련 행사의 의미를 조명하는 학술행사가 이날 전남대에서 열렸다.

전남대 글로벌한상 디아스포라사업단과 CK-1 공공복지인력양성사업단, 광주학생독립운동교육연구단은 이날 오후 전남대 사회대 교수회의실에서 ‘5·18행사 유엔 개최의 정치적 의미와 향후 유엔에서 활동’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에서 전남대 김재기 교수는 ‘5·18행사의 유엔 개최 추진 배경과 정치적 의미’와 광주대(전남대 방문교수) 욤비토나 교수는 ‘콩고난민이 생각하는 광주와 5·18의 세계화’를 주제로 발표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전두환 "서울서 재판받게 해달라" 회고록 소송 법원 이송신청 5ㆍ18유족회 2017.06.27 3
59 보훈처 "5·18유공자만 가산점 특혜 주장 거짓" 5ㆍ18유족회 2017.06.22 21
58 5·18정신계승 그림·글짓기대회 '열기' 5ㆍ18유족회 2017.06.19 59
57 민주·인권·평화 '5월 정신' 동심에 아로새기다 5ㆍ18유족회 2017.06.19 50
56 전두환 회고록에 담긴 33가지 허위 내용은 무엇인가 5ㆍ18유족회 2017.06.12 100
55 5·18 외신기자 "광주 시내에서 하루 100구의 시체를 셌다" 5ㆍ18유족회 2017.06.02 175
54 '5ㆍ18 성지' 옛 전남도청 원형 복원한다 5ㆍ18유족회 2017.05.26 235
53 금남로서 5·18 부활제 … 5ㆍ18유족회 2017.05.26 231
52 '유공자들 의견 듣고 희생자 딸 위로하고' 문 대통령, 5·18 소통행보 눈길 5ㆍ18유족회 2017.05.23 225
51 광주 시민 10명 중 7명, 5월 불안 '오월 증후군' 여전 5ㆍ18유족회 2017.05.23 216
50 신군부, 5·18 당시 전일빌딩 등 무차별 헬기사격 5ㆍ18유족회 2017.05.15 258
49 5·18 유족 "文대통령 임을 위한 행진곡 지시에 한 풀려" 5ㆍ18유족회 2017.05.15 252
48 5·18 도청앞 집단발포 공수부대 현장 지휘관의 최초 고백 5ㆍ18유족회 2017.05.15 262
47 5·18기록서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5ㆍ18유족회 2017.05.10 275
46 [인터뷰] 홍성담 작가 “광주5.18과 세월호 침몰, 신군부 학살” 5ㆍ18유족회 2017.05.08 289
45 5.18이 짬뽕 한 그릇 때문에 일어났다?’… 연극 ‘짬뽕’ 5ㆍ18유족회 2017.05.08 292
44 최 환 변호사/1995년 당시 5.18특별수사본부장 특강 5ㆍ18유족회 2017.05.03 314
43 전두환부터 지만원까지, 5.18은 어떻게 왜곡됐나 5ㆍ18유족회 2017.05.03 388
» UN본부서 5·18 민주화운동 알린다 5ㆍ18유족회 2017.05.03 321
41 5.18 10일간의 야전병원 출판기념식 5ㆍ18유족회 2017.05.03 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