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5·18 계엄군 광주시민 향해 무차별 헬기사격했다
‘5·18 특조위’ 조사 결과
국방부, 38년만에 첫 인정


1980년 5·18민주화운동 당시 비무장 상태의 광주시민을 향해 계엄군의 무장헬기가 무차별 사격을 했다는 사실이 국방부 5·18특별조사위원회(위원장 이건리·이하 특조위) 조사결과 밝혀졌다.

그동안 시민, 군 관계자의 목격담과 증언이 꾸준히 이어지고 전일빌딩(옛 광주일보 사옥)에서는 헬기 탄흔까지 발견됐지만 군 당국은 부인해왔다. 국방부가 헬기사격을 공식 인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조위는 7일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5개월간 5·18 당시 계엄군의 전투기 광주 폭격설과 헬기사격 의혹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건리 위원장은 “5·18 민주화운동 기간 동안 육군은 광주에 출동한 40여 대의 헬기 중 공격헬기 500MD와 기동헬기 UH-1H를 이용해 (1980년)5월 21일과 27일 광주시민을 상대로 여러 차례 사격을 가했다”고 말했다.

특조위에 따르면 계엄사령부가 5월 22일 전투병과교육사령부(전교사)에 하달한 ‘헬기작전계획 실시지침’은 ‘무장폭도들에 대하여는 핵심점을 사격 소탕하라’, ‘시위 사격은 20㎜ 벌컨, 실사격은 7.62㎜가 적합’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었다. 계엄사령부는 헬기 사격시 실시 전 3∼5회의 경고 방송도 하도록 지시했으며 ‘경고문’에는 ‘무장을 한 자나 사격을 하는 자는 사살하고 계속 저항하는 자는 집중사격’ 등 내용이 담겼다.

황영시 계엄사령부 부사령관은 5월 23일 전교사 김기석 부사령관에게 ‘전차와 무장헬기를 동원하여 강경하게 충정작전을 실시하라’는 등의 내용의 구두명령을 내렸다. 특조위는 5월 20일부터 26일 사이에 4회에 걸쳐 같은 내용의 구두명령이 내려졌으며, ‘코브라로 APC(경장갑차)를, 500MD로 차량을 공격하라’는 취지의 명령도 내렸다고 전했다.

특조위는 5월 21일 오후 전남도청 인근과 광주천을 중심으로 8곳에서, 5월 27일 새벽 전남도청과 전일빌딩을 중심으로 6곳에서 헬기 사격이 있었다는 목격자들의 증언도 수집했다.

이 위원장은 5월27일 전남도청·전일빌딩·YWCA 진압작전 전 헬기 사격이 이뤄졌고 이 과정에서 일부 시민군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전두환 보안사령관 등 계엄군은 5월 21일 오후 7시30분 자위권 발동이 이뤄지기 전 광주에 무장헬기가 투입되지 않았다고 주장해왔으나, 실제로는 5월 19일부터 31사단에 무장헬기 3대가 대기하고 있었던 사실도 확인됐다.

지난 2016년 12월13일 전일빌딩 10층 내부에서 발견된 150개의 탄흔도 주요 근거가 됐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이듬해 1월 12일 위 탄흔은 UH-1H에 장착된 M60 기관총이나 개인화기 M16 사격에 의해 발생한 것으로 감정했다.

특조위는 이와 함께 벌컨포 500발씩을 싣고 광주에 출동했다는 조종사 진술이나, 103항공대가 전교사에서 벌컨포 1500발을 수령했다는 자료 등을 고려하면 AH-1J 코브라 헬기에서 벌컨포를 사격했을 가능성도 매우 높다고 봤다. 당시 조종사들은 헬기 사격은 하지 않았다고 부인하고 있다. 이 위원장은 “계엄군은 21일 집단 발포에 대해 무장시위대에 대한 자위권적 차원의 조치였다고 주장해왔으나 헬기 사격은 이러한 주장을 뒤집는 증거”라며 “민주화를 요구하는 광주 시민을 상대로 한 비인도적이고 적극적인 살상행위로 재평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 송영무 "5·18민주화운동 과정서 큰 아픔 남긴것 사과" 5ㆍ18유족회 2018.02.09 1758
» 5·18 계엄군 광주시민 향해 무차별 헬기사격했다 5ㆍ18유족회 2018.02.08 1736
172 “전남도청 진입 전 5월 21일에도 비무장 시민에 헬기 사격” 5ㆍ18유족회 2018.02.08 1786
171 5·18특별법, 2월 국회내 본회의 처리 여부는 불투명 5ㆍ18유족회 2018.02.06 1699
170 '5·18 암매장 없었다' 전두환 회고록 또 출판·배포 금지되나 5ㆍ18유족회 2018.02.02 1797
169 5·18기념재단 "암매장 발굴 등 올해 진상규명에 온 힘" 5ㆍ18유족회 2018.01.30 1837
168 개별 공법단체 설립 합의 5·18단체 "2월 법 개정 추진" 5ㆍ18유족회 2018.01.30 1856
167 다음 달 결과 발표하는 5·18 특조위 '진실의 상자 열릴까' 5ㆍ18유족회 2018.01.30 1885
166 '5·18 왜곡' 전두환·지만원 민·형사소송 3월 다시 재개 5ㆍ18유족회 2018.01.30 1775
165 불멸의 광주 항쟁정신 보훈처, 전국화 시킨다 5ㆍ18유족회 2018.01.25 1853
164 5·18특별법 2월 국회서 통과할까 5ㆍ18유족회 2018.01.24 1813
163 5·18 국립묘지에 '푸른 눈 목격자' 힌츠페터 추모시설 추진 5ㆍ18유족회 2018.01.24 2001
162 "5·18정신 헌법전문 수록"…서명운동 시작 5ㆍ18유족회 2018.01.20 1903
161 5·18정신 헌법전문 수록·진상규명법 제정 촉구 서명운동 시작 5ㆍ18유족회 2018.01.20 2113
160 "5·18 암매장, 유해 아직 나오지 않은 것뿐" 5ㆍ18유족회 2018.01.12 1890
159 광주지법, 전두환 회고록 수정본 첫 심리 5ㆍ18유족회 2018.01.12 1993
158 5·18 발원지 전남대에 ‘민주의 길’ 5ㆍ18유족회 2018.01.12 1936
157 5·18 암매장 흔적찾기 다시 시작…옛 교도소 테니스장 지형복원 5ㆍ18유족회 2018.01.10 2044
156 5·18 암매장 진실규명 '8일부터 다시 시작' 5ㆍ18유족회 2018.01.10 1997
155 "5·18 헌법전문 기재 소수의견"..광주 부글부글 5ㆍ18유족회 2018.01.05 2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