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5·18 유족 "文대통령 임을 위한 행진곡 지시에 한 풀려"  

        
5·18광주민주화운동 37주년 기념식을 사흘 앞둔 14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 문재학 열사의 부친 문건양씨(83)가 아들 묘지 앞에 앉아 있다. 2017.5.14/뉴스1 © News1 박윤식 기자
"약속했던 기념곡 지정도 기대"

(광주=뉴스1) 전원 기자,박윤식 기자 =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소식을 듣고 한이 풀렸어."

14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에서 만난 문건양(82) 5·18민주유공자유족회 부회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37주년 기념식에서 제창할 것을 지시한 것에 대해 감격스러워 했다.

5·18 묘지를 참배하는 학생들에게 '5월 광주'를 설명하던 문 부회장은 "(문대통령과)2012년 아침을 함께 먹었고 이후 옛 전남도청 복원을 위한 농성장에서 만났을 때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등에 대해서 이야기했고, 문 대통령은 '2년만 참아달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명박·박근혜 정부가 5·18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의 제창을 금지한 것에 대해선 "그렇게 목청을 높여 부르던 노래를 못 부르게 하는 등 악랄한 짓을 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특히 노래에 나오는 '새날'이라는 말에 공산당과 엮었던 그런 일을 했다는 점에서 안타까운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소식을 듣고 한이 풀렸다"며 "문 대통령에게도 감사하지만, 문 대통령을 뽑아준 젊은 층에게도 고맙다"고 했다.

그는 "젊은 사람들의 승리다"며 "이 정부는 젊은 정부다라는 생각에 감회가 새로웠다"고 덧붙였다.

문 부회장은 '임을 위한 행진곡'의 5·18기념곡 지정에 대해서는 "(문 대통령이) 수차례 약속을 했기 때문에 기대하고 있다"며 "확실히 하겠다고 한 만큼 나중에 만나게 된다면 어떻게 할 것인지 물어보고 싶다"고 소개했다.

한편 문 부회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가 되기 전인 2016년 12월 옛 전남도청 농성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공식 기념곡 지정, 전남도청 원형보존 등을 2년 내에 확실히 하겠다는 말을 했다"고 덧붙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4 전두환 회고록에 대한 논평 5ㆍ18유족회 2017.04.05 8555
273 5·18 단체, 연희동 찾아 "전두환 회고록 폐기하라 5ㆍ18유족회 2017.04.25 8547
272 5월단체 등 '5·18 왜곡' 지만원씨 상대 손배소 승소 5ㆍ18유족회 2017.08.11 8547
271 "연·고대생은 북한특수공작원"…'택시운전사'와 다른 전두환의 기억 5ㆍ18유족회 2017.08.17 8541
270 5·18 망발 남재준 대선후보 사퇴하라 5ㆍ18유족회 2017.04.25 8501
269 전두환 회고록에 담긴 33가지 허위 내용은 무엇인가 5ㆍ18유족회 2017.06.12 8486
268 전두환 회고록 남재준 왜곡 발언에 뿔났다! 5ㆍ18유족회 2017.04.25 8457
267 5월 정신 헌법 전문에 명기 5ㆍ18유족회 2017.04.25 8451
266 금남로서 5·18 부활제 … 5ㆍ18유족회 2017.05.26 8434
» 5·18 유족 "文대통령 임을 위한 행진곡 지시에 한 풀려" 5ㆍ18유족회 2017.05.15 8416
264 5·18민주화운동 세계 속에 선다 5ㆍ18유족회 2017.04.25 8416
263 전두환 회고록 법적 대응 검토 5ㆍ18유족회 2017.04.25 8398
262 5.18이 짬뽕 한 그릇 때문에 일어났다?’… 연극 ‘짬뽕’ 5ㆍ18유족회 2017.05.08 8397
261 [인터뷰] 홍성담 작가 “광주5.18과 세월호 침몰, 신군부 학살” 5ㆍ18유족회 2017.05.08 8390
260 '유공자들 의견 듣고 희생자 딸 위로하고' 문 대통령, 5·18 소통행보 눈길 5ㆍ18유족회 2017.05.23 8368
259 5·18 외신기자 "광주 시내에서 하루 100구의 시체를 셌다" 5ㆍ18유족회 2017.06.02 8368
258 5·18기록서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5ㆍ18유족회 2017.05.10 8365
257 5·18정신계승 그림·글짓기대회 '열기' 5ㆍ18유족회 2017.06.19 8364
256 신군부, 5·18 당시 전일빌딩 등 무차별 헬기사격 5ㆍ18유족회 2017.05.15 8357
255 최 환 변호사/1995년 당시 5.18특별수사본부장 특강 5ㆍ18유족회 2017.05.03 83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