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서주석 국방차관 "1988년 5·18 대책특위 참여 부끄럽게 생각"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9일 1988년 제13대 국회의 5·18민주화운동 진상조사위원회의 청문회에 대응하기 위해 당시 국방부가 조직한 '국회대책특별위원회'에 참여한 사실이 드러난 것과 관련, "부끄럽게 생각하고 광주 시민과 국민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올린다"고 밝혔다.

이에 서 차관은 입장문에서 "당시에 국회에서 광주 청문회가 열린다고 되어 있었고 제가 하던 일은 그에 대한 대비였다고 알고 있었다"면서 "그러나 1988년 5월에 국방부에 국회대책특위를 조직했다는 것과 '511연구위원회'라는 명칭이 있다는 것을 작년에 처음 알았다"고 주장했다.

"심려 끼쳐드려 깊이 사과..진실 규명에 더욱 노력할것"
서주석 국방부 차관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9일 1988년 제13대 국회의 5·18민주화운동 진상조사위원회의 청문회에 대응하기 위해 당시 국방부가 조직한 '국회대책특별위원회'에 참여한 사실이 드러난 것과 관련, "부끄럽게 생각하고 광주 시민과 국민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올린다"고 밝혔다.

서 차관은 이날 '사과와 다짐의 말씀을 올립니다'란 제목의 입장문을 통해 "당시 입사 2년이 지난 초임 (KIDA)연구원으로 부여된 업무를 수행했지만, 제가 한 모든 것은 제 책임으로 통감하고 반성한다"면서 이같이 사과했다.

국방부는 1988년 당시 국회 청문회에 대비해 특별대책위를 구성했으며, 산하 각 기관이 참여한 실무위원회로 '511연구위원회' 등을 설치했다. 당시 한국국방연구원(KIDA) 연구원이던 서 차관은 이 대책위와 실무위에 참여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국방부 5·18특별조사위원회는 지난 7일 헬기사격 진상 조사 보고서를 발표하면서 "511연구위원회는 군 자료의 수집과 정리에 그치지 않고 군에 불리한 자료를 군의 시각에 맞게 은폐, 왜곡한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서 차관은 입장문에서 "당시에 국회에서 광주 청문회가 열린다고 되어 있었고 제가 하던 일은 그에 대한 대비였다고 알고 있었다"면서 "그러나 1988년 5월에 국방부에 국회대책특위를 조직했다는 것과 '511연구위원회'라는 명칭이 있다는 것을 작년에 처음 알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제 일은 비교적 단순한 것이었다"면서 "주로 국방부에서 관련 보고서나 발표문 초안, 또는 질의응답 초안이 오면 문장을 다듬고 목차를 바꾸거나 일부 내용을 보완했다"고 말했다.

서 차관은 "저의 국방부 국회대책특위 참여와 관련한 논란으로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 깊이 사과드린다"면서 "앞으로 5·18과 관련한 진실이 분명히 규명되기를 기대하며, 이를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이날 오전 발표한 '5·18특별조사위원회 조사 결과에 따른 사과문'을 통해 "저는 국방부 장관으로서 우리 군이 38년 전, 5·18민주화운동 과정에서 역사에 큰 아픔을 남긴 것에 대해 국민과 광주시민들께 충심으로 위로와 사과를 드린다"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8 5월이면 가슴앓이…‘광주’ 문제, 영남서 풀고 싶었다” 5ㆍ18유족회 2014.06.16 12097
257 국회의장 5.18 민주묘지참배... 5ㆍ18유족회 2014.06.14 11584
256 5.18 명예훼손 일베 회원, 5월 영령 앞에 고개 숙여 5ㆍ18유족회 2014.07.11 9241
255 5·18희생자 ‘택배 모욕’ 일베회원 유죄 5ㆍ18유족회 2014.06.20 8649
254 김광진 "보훈처, 5·18 기념식에 직원 644명 동원 5ㆍ18유족회 2014.06.01 8502
253 與 연찬회서 '임을 위한 행진곡' 공방 5ㆍ18유족회 2014.08.25 7414
252 뉴스타파 님을위한행진곡 5ㆍ18유족회 2015.06.15 7214
251 임을 위한 행진곡’ 세계기록유산 등재 추진 5ㆍ18유족회 2014.07.03 7039
250 ‘1980년 5월 18일, 피로 일군 민주주의’/ 어느고등학생의글 5ㆍ18유족회 2014.06.12 6877
249 5·18상징 ‘옛 도청 시계탑’ 제자리로 5ㆍ18유족회 2015.01.08 6795
248 ‘임을 위한 행진곡’과 세월호 참사 관련 5·18행사위원회의 대응 방안에 대한 입장 5ㆍ18유족회 2014.05.08 6705
247 5월 단체, 국회의장에게 '임을위한행진곡' 5·18기념곡지정 중재 요청 5ㆍ18유족회 2014.04.18 6694
246 상록수’와 ‘임을 위한 행진곡’ 5ㆍ18유족회 2014.05.30 6680
245 5.18 기념재단 20주년 행사 file 5ㆍ18유족회 2014.09.13 6565
244 “임을 위한 행진곡, 5·18 기념곡 지정위해 최선” 5ㆍ18유족회 2014.06.16 6488
243 5.18 시계탑 제막식 5ㆍ18유족회 2015.01.22 6484
242 국립5.18 민주묘지 정의화 국회의장 참배 5ㆍ18유족회 2014.06.13 6470
241 '5·18 구묘역' 안장 기준 부실 5ㆍ18유족회 2014.07.23 6433
240 시민참여형 5·18 전야제 올해도 계속된다 5ㆍ18유족회 2015.03.27 6409
239 5·18기념재단 '5·18·주먹밥' 상표등록 추진 5ㆍ18유족회 2014.08.29 6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