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육본, 1988년 전담팀 꾸려 5·18 왜곡”


트랜드뉴스 보기
 
5·17 계엄령 확대 내용을 지우고 유언비어는 고칠 필요가 없다고 했다. 신군부에 불리한 진실은 덮고 유리한 유언비어는 놔두라는 방향을 정했다는 것이다.


국방부 특조위는 80대책위가 1988년 당시 자료의 80%를 은폐, 왜곡했다고 추정한다. 김양래 기념재단 상임이사는 “80대책위가 1988년 1∼2월 공수부대원 5·18체험수기를 조작한 것으로 보이는 문서도 확인했다”고 말했다.


80대책위 설립 이후 그해 7월까지 만들어진 국방부 국회대책특별위원회, 511연구위원회, 511상설대책위원회, 보안사 전담팀은 5·18 당시 발포와 사망자 수, 부대 투입 일시 및 장소와 최초 사격의 근거 등을 은폐한 의혹을 받고 있다. 나의갑 5·18민주화운동기록관장은 “1985년 안전기획부가 주도한 광주사태진상규명위원회보다 80대책위를 비롯한 조직들이 더 대대적으로 은폐 왜곡했다”고 주장했다.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80312/89051265/1#csidxd62147f293947c7bc3116dedd3ba2bf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4 특조위 조사로 드러난 5월의 진실] ① 집단 발포전 헬기 대기 5ㆍ18유족회 2018.02.13 2792
133 [특조위 조사로 드러난 5월의 진실] ⑤ 미완의 진상규명 5ㆍ18유족회 2018.02.20 2464
132 특조위 조사로 드러난 5월의 진실] ②광주 공습 대기 의혹 5ㆍ18유족회 2018.02.20 2521
131 [특조위 조사로 드러난 5월의 진실] ④도청 앞 13:30 집단발포 기록 있었다 5ㆍ18유족회 2018.02.20 2339
130 5·18 특별법 통과 대국민 서명 28만 돌파 5ㆍ18유족회 2018.02.20 2380
129 광주·전남 정치권, 5·18 특별법 국방위 통과 환영 5ㆍ18유족회 2018.02.23 2341
128 5·18 헬기 사격 미국 문서로도 처음 확인됐다 5ㆍ18유족회 2018.02.23 2398
127 폭도 몰린 5·18 피해자 재심으로 누명 벗는다 5ㆍ18유족회 2018.02.26 2386
126 5ㆍ18행사위 "5ㆍ18 기념행사 백서 만든다" 5ㆍ18유족회 2018.02.26 2354
125 ‘임 행진곡’ 올해도 기념곡으로 못부르나 5ㆍ18유족회 2018.02.28 2384
124 국회서 '5·18 헌법 전문 수록' 대토론회 …"공감대 형성" 5ㆍ18유족회 2018.02.28 2269
123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 특별법, 국회 법사위 통과 5ㆍ18유족회 2018.02.28 2598
122 5·18단체 "진상규명 특별법에 강제조사권 반드시 담아야" 5ㆍ18유족회 2018.03.02 2393
121 ‘5·18 특별법’ 국회 통과 … 발포명령자 밝혀야 5ㆍ18유족회 2018.03.02 2444
120 5·18 진상규명委 전방위 지원 5ㆍ18유족회 2018.03.06 2323
119 38주년 5·18 행사위 출범…진실규명·책임자 처벌 다짐 5ㆍ18유족회 2018.03.06 2337
118 전두환 측 "全회고록 5·18 당시 있었던 일" 5ㆍ18유족회 2018.03.08 2493
117 5․18정신 헌법전문 수록 위한 서명부 국회에 전달5․18진실규명대책위, 48일간 전국서 58만명 서명 받아 5ㆍ18유족회 2018.03.09 2220
116 [전두환회고록을 검증한다①] "암매장은 유언비어"…5·18 산 증인에게 물어 보니 5ㆍ18유족회 2018.03.09 2295
» 육본, 1988년 전담팀 꾸려 5·18 왜곡” 5ㆍ18유족회 2018.03.12 2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