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국민의당 최경환 원내기획부대표는, 27일 지난 4월 회고록을 냈다가 5·18 단체로부터 소송을 당한 전두환 전 대통령이 재판 장소를 서울로 바꿔 달라는 신청서를 법원에 낸 것과 관련해 “전두환의 재판이송 신청은 기각되어야 마땅하다”고 말했다.

최 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지역정서를 내세워서 5.18을 지역문제로 축소시키려는 전두환의 논리는 재고할 가치가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부대표는 “전두환의 회고록 출판 및 배포금지 가처분 신청 외에도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고발당한 상태”라면서 “헬기사격 증언 등 확인할 수 있는 모든 증거들이 광주에 있기 때문에 서울로 이송되어야 할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모두 3권으로 된 회고록을 출판했다.

 

그런데, 회고록에는 5.18 민주화운동과 관련해 “자신은 5.18 발단에서 종결까지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 “5.18은 북한군이 개입한 반란이자 폭동이며 광주시민을 향해 총을 겨누지 않았고, 헬기 사격도 없었다”는 등의 논란이 될 만한 내용이 여러 가지 있었다.

또한 계엄군의 헬기사격을 증언했던 고(故) 조비오 신부에 대해선 ”성직자라는 말이 무색한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비난했다.

최 부대표는 “헬기사격 증언 등 확인할 수 있는 모든 증거들이 광주에 있기 때문에 서울로 이송되어야 할 이유가 없다”면서 “대법원에서도 결과발생지에 관할로 있다고 판시하고 있다. 회고록에 대한 가처분 사건은 광주에서 진행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전두환의 재판이송 신청은 기각되어야 5ㆍ18유족회 2017.06.28 7974
253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개칭 5ㆍ18유족회 2017.07.03 7949
252 옛 전남도청 복원, 내년 착공 추진 5ㆍ18유족회 2017.07.05 7979
251 “진상규명 완결판 만든다” 5·18 특별법 발의 5ㆍ18유족회 2017.07.11 7762
250 5·18 최후항쟁지 옛 도청 원형복원 ‘잰걸음’ 5ㆍ18유족회 2017.07.20 7969
249 5·18 최후항쟁지 옛 전남도청 원형 복원 속도 5ㆍ18유족회 2017.07.20 8048
248 국회에서 ‘5.18 정신‧인권보장의 헌법규범화’ 모색 토론회 열려 5ㆍ18유족회 2017.07.21 7895
247 옛 전남도청 복원 성명서 5ㆍ18유족회 2017.07.25 7978
246 문체부, 옛 전남도청 5·18 항쟁 당시 모습으로 복원해야" 5ㆍ18유족회 2017.07.25 8026
245 옛 전남 도청 원형 복원, 문화부 장관에 건의 5ㆍ18유족회 2017.07.25 7941
244 도종환 장관 옛 전남도청 원형복원 약속 "지원 길 찾겠다" 5ㆍ18유족회 2017.07.27 8013
243 이혜훈 "옛 전남도청 복원, 광주·전남 뜻 따르겠다" 무릎꿇고 약속 5ㆍ18유족회 2017.07.27 8069
242 전남 지역 5·18사적지 종합 관리 서둘러야 5ㆍ18유족회 2017.08.02 8245
241 '5·18은 북한군 폭동' 전두환 회고록 출판·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4 8049
240 '전두환 회고록'…배포 금지 이유는 5ㆍ18유족회 2017.08.05 7997
239 전두환 회고록 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5 8096
238 ‘택시운전사’ 위르겐 힌츠페터 ‘누구’ 5ㆍ18유족회 2017.08.05 9538
237 1980년 5월, 나는 광주의 택시운전사였습니다 5ㆍ18유족회 2017.08.05 7995
236 5·18 허위사실 보도 지만원·뉴스타운 8200만원 배상" 5ㆍ18유족회 2017.08.11 7740
235 5월단체 등 '5·18 왜곡' 지만원씨 상대 손배소 승소 5ㆍ18유족회 2017.08.11 8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