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윤장현 광주광역시장 “5.18 과제 해결 위해 광주공동체 힘 모으자”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개칭

   

5.18민주화운동의 왜곡과 폄훼에 대응하기 위해 운영돼온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가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명칭이 변경됐다.

또한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는 5.18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과 5.18진실규명을 위한 역할을 강화키로 했다.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는 30일 오후 시청 3층 소회의실에서 제12차 회의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선 이후 조성된 유리한 국면에서 제도적 방법을 통해 5·18왜곡·폄훼를 근절시키고 정신을 선양할 수 있도록 대통령 공약 이행에 집중하는 전략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따라 민·관 협치기구로서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를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변경하고, 역할을 확대·강화키로 한 것이다.

5.18추진위는 먼저 5.18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 특별법 개정, 기념곡 지정 등 법률·제도를 완비하는 것을 목표로 오는 11월까지 국회 헌법 개정 로드맵에 따른 토론회, 공청회 등을 주도해 여론을 형성하고 5·18 왜곡세력 처벌 및 ‘임을 위한 행진곡’ 공식기념곡 지정을 위한 특별법 개정 운동 등도 전개키로 했다.
 
진실규명 분야에서는 진실규명특별법 제정, 진실규명위원회 설치, 국가보고서 채택을 목표로 특별법 국회 통과를 위한 여론 형성, 진실규명위원회가 제대로 구성 운영될 수 있도록 모니터링 및 의견 제시, 진실규명 조사 지원, 국가보고서 발간 국면에서는 보고서 구성 체계·내용 모니터링 및 의견제시 등을 해나갈 방침이다.

위원들은 또 지방자치단체별 5.18기념식 개최, 발포명령자 확인 작업, 계류 중인 관련 법안들의 조속한 처리 등을 건의했다.

한편 기존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는 일부 보수단체와 박근혜 정부의 5·18왜곡·폄훼가 극에 달했던 지난 2013년 5·18단체·법조계·시민단체·언론계 등 343개 단체로 출범해 5·18을 지켜내기 위해 많은 일을 해왔다.

‘임을 위한 행진곡’ 5·18 공식 기념곡 지정을 위해 1000만인 서명운동과 국회결의안 채택 등의 역할을 했고 지만원과 일베 등 5·18을 훼손하는 세력을 찾아내 명예훼손 고소 등 사법적 대응을 해왔으며, 중·고등학교 역사교과서에 5·18내용 수록, 헌법전문에 5·18정신 계승 명시 등을 정치권과 연대해 추진해왔다.

이날 윤장현 광주시장은 “5월의 가치가 재확인되고 있는 가운데 보다 역동적 역할을 요구받고 있다”면서 “역사왜곡 대응에 머무르지 않고 진실규명과 헌법전문 명시라는 새로운 상황을 맞이하면서 치밀한 전략과 촘촘한 계획 속에서 광주공동체의 힘을 모아가자”고 주문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4 전두환의 재판이송 신청은 기각되어야 5ㆍ18유족회 2017.06.28 9153
»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개칭 5ㆍ18유족회 2017.07.03 9144
252 옛 전남도청 복원, 내년 착공 추진 5ㆍ18유족회 2017.07.05 9152
251 “진상규명 완결판 만든다” 5·18 특별법 발의 5ㆍ18유족회 2017.07.11 8834
250 5·18 최후항쟁지 옛 도청 원형복원 ‘잰걸음’ 5ㆍ18유족회 2017.07.20 9105
249 5·18 최후항쟁지 옛 전남도청 원형 복원 속도 5ㆍ18유족회 2017.07.20 9126
248 국회에서 ‘5.18 정신‧인권보장의 헌법규범화’ 모색 토론회 열려 5ㆍ18유족회 2017.07.21 9096
247 옛 전남도청 복원 성명서 5ㆍ18유족회 2017.07.25 9132
246 문체부, 옛 전남도청 5·18 항쟁 당시 모습으로 복원해야" 5ㆍ18유족회 2017.07.25 9236
245 옛 전남 도청 원형 복원, 문화부 장관에 건의 5ㆍ18유족회 2017.07.25 9067
244 도종환 장관 옛 전남도청 원형복원 약속 "지원 길 찾겠다" 5ㆍ18유족회 2017.07.27 9115
243 이혜훈 "옛 전남도청 복원, 광주·전남 뜻 따르겠다" 무릎꿇고 약속 5ㆍ18유족회 2017.07.27 9140
242 전남 지역 5·18사적지 종합 관리 서둘러야 5ㆍ18유족회 2017.08.02 9596
241 '5·18은 북한군 폭동' 전두환 회고록 출판·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4 9164
240 '전두환 회고록'…배포 금지 이유는 5ㆍ18유족회 2017.08.05 9103
239 전두환 회고록 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5 9181
238 ‘택시운전사’ 위르겐 힌츠페터 ‘누구’ 5ㆍ18유족회 2017.08.05 10990
237 1980년 5월, 나는 광주의 택시운전사였습니다 5ㆍ18유족회 2017.08.05 9183
236 5·18 허위사실 보도 지만원·뉴스타운 8200만원 배상" 5ㆍ18유족회 2017.08.11 8799
235 5월단체 등 '5·18 왜곡' 지만원씨 상대 손배소 승소 5ㆍ18유족회 2017.08.11 10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