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옛 전남도청 복원 성명서

2017.07.25 12:38

5ㆍ18유족회 조회 수:4023

옛 전남도청 복원하여
5·18을 국민과 함께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

 

옛 전남도청 원형 복원을 위한 농성이 321일이 되었습니다. 지난해 가을에 시작된 농성이 무더운 여름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해 옛 전남도청 복원을 위한 농성장은 촛불항쟁의 상황실이 되었고 80년 오월은 촛불로 다시 타올랐습니다. 우리가 옛 전남도청을 복원하고 5·18을 더욱 소중하게 가꿔야 될 의미를 깨닫는 과정이었습니다.

 

5·18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이 지금처럼 훼손된 것은 광주의 책임이 컸습니다. 그 무엇보다도 5·18에 대한 역사인식의 안일함이 지금에 사태에 이르게 하였습니다. 전 국민들의 힘으로 타오르는 촛불항쟁을 보면서 5·18과 그 상징인 옛 전남도청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가를 재차 깨닫게 되었습니다. 5·18은 광주의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 민주주의 자체입니다. 그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성지로서 영원히 보존되고 기억되어야 합니다.

 

옛 전남도청 복원은 광주공동체의 5·18에 대한 안일함과 나태함을 반성하는 것으로 시작되었습니다. 옛 전남도청을 복원하는 것으로 광주공동체는 그간 갈등과 반목을 극복하고 모두가 하나 되었습니다. 서로 과거를 탓하지 않는 성찰을 통해 미래를 위해 손을 굳게 잡았습니다. 옛 전남도청을 복원하는 것은 광주공동체를 복원하는 것이기도 했습니다.

 

5·18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을 복원을 위함 범시도민대책위원회는 복원 TF팀을 구성하고 기초 자료 조사 및 수집에 들어갔습니다.
또한 7월 26일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면담을 진행합니다. 도종환 장관 면담에서는 광주가 그 동안 준비해온 옛 전남도청 복원 방향성을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그리고 그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는 옛 전남도청 복원에 따른 예산확보 및 복원추진계획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제, 지난 1년여 오월 어머니들을 중심으로한 광주공동체가 진행한 옛 전남도청 복원 농성이 그 소중한 결실을 맺을 것으로 보입니다. 무엇보다도 지난 1년여 동안 광주시민들의 지지와 격려도 큰 힘이 되었습니다. 이러한 광주의 힘은 제37주년을 맞이한 5·18이 전 국민들 속에서 다시 역사적 위상을 되찾는 것으로 되었습니다.

 

광주시민들의 염원, 오월 가족들의 바램을 모두 담아 옛 전남도청 복원의 결실을 맺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7년 7월 24일

 

5·18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 복원을 위한 범시도민대책위원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4 전두환의 재판이송 신청은 기각되어야 5ㆍ18유족회 2017.06.28 4154
253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 대책위원회’로 개칭 5ㆍ18유족회 2017.07.03 4075
252 옛 전남도청 복원, 내년 착공 추진 5ㆍ18유족회 2017.07.05 4070
251 “진상규명 완결판 만든다” 5·18 특별법 발의 5ㆍ18유족회 2017.07.11 4067
250 5·18 최후항쟁지 옛 도청 원형복원 ‘잰걸음’ 5ㆍ18유족회 2017.07.20 4176
249 5·18 최후항쟁지 옛 전남도청 원형 복원 속도 5ㆍ18유족회 2017.07.20 3918
248 국회에서 ‘5.18 정신‧인권보장의 헌법규범화’ 모색 토론회 열려 5ㆍ18유족회 2017.07.21 4031
» 옛 전남도청 복원 성명서 5ㆍ18유족회 2017.07.25 4023
246 문체부, 옛 전남도청 5·18 항쟁 당시 모습으로 복원해야" 5ㆍ18유족회 2017.07.25 3947
245 옛 전남 도청 원형 복원, 문화부 장관에 건의 5ㆍ18유족회 2017.07.25 4070
244 도종환 장관 옛 전남도청 원형복원 약속 "지원 길 찾겠다" 5ㆍ18유족회 2017.07.27 3970
243 이혜훈 "옛 전남도청 복원, 광주·전남 뜻 따르겠다" 무릎꿇고 약속 5ㆍ18유족회 2017.07.27 4087
242 전남 지역 5·18사적지 종합 관리 서둘러야 5ㆍ18유족회 2017.08.02 4031
241 '5·18은 북한군 폭동' 전두환 회고록 출판·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4 4013
240 '전두환 회고록'…배포 금지 이유는 5ㆍ18유족회 2017.08.05 4105
239 전두환 회고록 배포 금지 5ㆍ18유족회 2017.08.05 4179
238 ‘택시운전사’ 위르겐 힌츠페터 ‘누구’ 5ㆍ18유족회 2017.08.05 4415
237 1980년 5월, 나는 광주의 택시운전사였습니다 5ㆍ18유족회 2017.08.05 4175
236 5·18 허위사실 보도 지만원·뉴스타운 8200만원 배상" 5ㆍ18유족회 2017.08.11 3998
235 5월단체 등 '5·18 왜곡' 지만원씨 상대 손배소 승소 5ㆍ18유족회 2017.08.11 4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