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폭도 몰린 5·18 피해자 재심으로 누명 벗는다





법무부가 5·18 민주화운동 관련 사건에 대해 직권으로 재심을 청구하기로 했다. 또 적폐청산 수사와 관련, 죄에 상응하는 처벌이 이뤄지지 않는 경우 적극적으로 상소하기로 했다.

법무부는 21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정책 추진상황’을 보고했다.

법무부는 우선, 과거사 진상규명 및 후속 조치와 관련, 과거사 재심 청구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달 중 5·18 민주화 운동 관련 사건에 대해 직권으로 재심을 청구하고, 부마 민주항쟁 관련 사건 등을 점검해 재심 청구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앞서 검찰개혁위원회는 지난해 말 문무일 검찰총장에게 5·18민주화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재심사유가 인정되는데도 재심청구가 이뤄지지 않은 사건에 대해 검찰이 직권으로 재심청구를 해야한다고 권고한 바 있다.

5·18 특별법 제4조(특별재심) 1항은 ‘5·18민주화운동과 관련된 행위 또는 제2조의 범행(신군부의 헌정질서 파괴범죄행위)을 저지하거나 반대한 행위로 유죄의 확정판결을 선고받은 자는 형사소송법 제420조 및 군사법원법 제469조에도 불구하고 재심(再審)을 청구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법에 따른 재심은 당사자(가족)가 법원에 청구할 수 있으나 법무부는 이날 검찰이 직권으로 재심을 청구하는 방안을 직접 밝힌 것이다. 이에 따라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신군부에 의해 폭도로 몰려 유죄 판결을 받은 피해자들이 검찰의 재심청구와 법원의 판결로 누명을 벗게 될지 주목된다. 검찰이 직권으로 재심을 청구하는 사안으로는, 피해자들이 재심 절차를 몰랐거나 부상 후 사망, 행방불명이 된 경우 등이 거론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4 “전두환, 5·18유족 입 막으려 야당 노골적 사찰” 5ㆍ18유족회 2017.10.30 8670
193 5.18 이후 전두환 정권 보안사 ‘순화·비둘기계획’ 들여다보니 극렬 유족 사찰·온건 유족 지원 등 치밀한 분열 공작 5ㆍ18유족회 2017.10.30 7611
192 5·18재단·법무부 '교도소 암매장 발굴' 실무협약 완료 5ㆍ18유족회 2017.10.31 7571
191 5·18 당시 헬기 기총 소사 탄흔 발견 전일빌딩, 리모델링 무산? 5ㆍ18유족회 2017.10.31 7594
190 폐허로 변한 5·18 암매장 추정지..잡초와 거미줄만 무성 5ㆍ18유족회 2017.11.03 7598
189 '만인보'에도 소개된 광주교도소 5·18 사망자..원통한 사연 5ㆍ18유족회 2017.11.05 7573
188 5·18 때 사라진 남편 37년 기다린 최정자씨 "제발 흔적이라도" 5ㆍ18유족회 2017.11.06 7574
187 '옛 광주교도소 민간인 암매장은 여단장 지시'..수사 기록 공개 5ㆍ18유족회 2017.11.06 7621
186 "5·18 때 공수부대만 쓰는 주파수 있었다" 당시 지휘관 증언 5ㆍ18유족회 2017.11.14 8338
185 [사람들] "5·18 왜곡·폄훼한 '전두환 회고록' 두고 볼 수 없었다" 5ㆍ18유족회 2017.11.14 7622
184 '5·18 마지막 수배자' 영원히 후배들 곁에 머물다 5ㆍ18유족회 2017.11.14 7914
183 잇따른 '광주교도소 암매장' 증언.. 시신은 왜 발견되지 않나 5ㆍ18유족회 2017.11.18 8955
182 광주교도소 사형수 묘지에 암매장 했다는 검찰 기록도 5ㆍ18유족회 2017.11.18 7768
181 "교도소 공동묘지에 5·18 시신 6구 묻었다"..암매장 추정지 또 5ㆍ18유족회 2017.11.18 8379
180 5·18 암매장 발굴 조사 옛 광주교도소 곳곳으로 확대 5ㆍ18유족회 2017.11.26 7409
179 5·18 재단 28일 기자회견 열어 GPR 조사·계엄군 현장증언 등 발표 5ㆍ18유족회 2017.11.26 7853
178 5·18 당시 발포 거부한 고 안병하 경무관 1계급 특진 추서 5ㆍ18유족회 2017.11.27 7277
177 5·18암매장 발굴…옛 광주교도소 전역·화순 너릿재까지 확대 5ㆍ18유족회 2017.12.12 6979
176 '5·18 암매장 없었다' 전두환 재발간 회고록도 법적 대응 5ㆍ18유족회 2017.12.12 7085
175 옛 상무대 둑방 등 탐사레이더 투입 '5·18암매장 발굴 안간힘' 5ㆍ18유족회 2017.12.12 6976